타짜 곽철용 명대사.jpg

어이, 젊은 친구. 돈이라는게 독기가 쎄거든  



애들아, 저분이 담이 작으시댄다. 뒤에가서 담좀 키워드려라 



어이 젊은 친구, 신사답게 행동해 



사람들이 곽철용이를 뭐라고 생각하겠냐? 응? 이게 무슨 개망신이야! 잡어! 



나 깡패 아니다. 나도 적금 붓고 보험들고 살고 그런다. 



화란아, 나도 순정이 있다. 니가 이런식으로 내 순정을 짓밟으면 

임마 그때는 깡패가 되는거야! 
내가 널 깡패처럼 납치라도 하랴? 앉어! 



니네하고 나하고 아주 전생에 인연이 깊구나. 이 스무장 세계 좁다. 튀지 마라 



무석아 쟤 이길수 있겠냐? 
무석 : 이길수 있습니다. 헤헤 
곽철용 : 또 지면 넌 변사체가 된다. 



묻고 더블로 가! 



너 다음에 한판 더해. 



한끗? 이씨.. 한끗에 오억을 태워? 



야, 너 내 밑에서 일할 생각 없냐? 
고니 : 아. 늑대 새끼가 어떻게 개 밑으로 들어갑니까? 



카메라도 안되고, 약도 안되고, 
이 안에 배신자가 있다. 이게 내 결론이다. 



너 이새끼 명이 길구나? 



경우라.. 막말로 세상에 경우란 경우는 우리가 다 어기고 살지만은.. 

너하고 난 경우 따져야지. 근데? 본래 그건 내 돈아니냐? 이 경운 원래 쇼당이 안붙지.. 



용해야.. 내가 너한테 하나 물어보자. 너도 쟤처럼 목숨 걸고 배팅할수 있겠냐? 



내가 달건이 생활을 17에 시작했다. 그 나이때 달건이 시작한 놈이 백명이라 치면은.. 

지금 나만큼 사는 놈은 나 혼자 뿐이야. 



나는 어떻게 여기까지 왔느냐? 잘난 놈 제끼고 못난 놈 보내고. 

안경잽이같이 배신하는 새끼들 다 죽였다. 



고니야? 담배하나 찔러봐라 



스케이트보드 : 회장님 올림픽대로가 막힐것 같습니다. 
곽철용 : 마포대교는 무너졌냐 이 새끼야? 

타짜 곽철용 명대사.jpg